관리자 페이지

2016-5-31

1. 기업눈치 보는 회계법인…분식공포·부실 더 키웠다

조선.해운사 부실이 경제계 전반을 강타한 가운데 기업정보 사적 유출과 분식회계 사실상 방조 등과 연결된 회계법인에 책임을 물어야 한다는 목소리가 전방위로 확산되고 있다. 한진해운의 자율협약 신청 정보를 전 회장에게 유출한 장본인이 회계법인 대표라고 알려지고 있고 대우조선해양의 대규모 분식회계를 밝혀내지 못한 책임론도 불거진 것이다. 회계법인과 피감회사인 기업의 뿌리 깊은 유착관계가 부실회계로 이어지고 있다는 지적도 끊이지 않는다.

http://news.mt.co.kr/mtview.php?no=2016052918204256778&type=1

2. 신동빈 호텔롯데 지주사 전환...

Please reload

회사명 : 에임하이파트너스 | 주소 :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4길 31 3층(인예지빌딩)  | 대표자 : 이재웅 | 사업자등록번호 : 619-17-15775
통신판매업: 2018-서울서초-0393 ㅣ 대표전화 : 070-4211-7630 | 개인정보관리책임자: 유은정 | Email : eunjung.yoo@aimhighpartners.com


Copyright© 2020 AimHighPartners All rights reserved.